•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자체
  • 대덕 과학벨트 결정…경북·포항 ‘격앙’ vs 충청권 ‘환영’

  • 기사입력 2011-05-16 14:4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대전 대덕지구가 과학벨트 입지로 선정되자 지역 유치를 추진해온 경북도와 포항시, 광주광역시 등이 강력 반발하고 있다. 창원시는 아쉬운 표정을 감추지 않았다. 반면, 충청권은 크게 환영하는 분위기다.

가장 격앙된 경북도는 16일 논평에서 “우려했던대로 과학벨트 입지선정이 정치논리와 지역이기주의에 휘둘렸다”며 “과학벨트 유치에 사활을 걸고 동남권신공항 무산의 분노를 삭이던 지역민 민심을 내버렸다”고 지적했다. 도는 여권 정치권 핵심 관계자의 입을 빌어 수일 전부터 난무했던 과학벨트 대전 결정 기사는 신공항 발표전 사전정보 흘리기식 행태와 유사했다며 정보유출과 민심 떠보기에 강력한 비판이 일고 있다고 덧붙였다.

특히, 김관용 경북지사는 지난 13일 교과부의 입지 선정기준 개선 등을 촉구하며 집무실에서 무기한 단식에 들어가 4일째 곡기를 끊고 있다. 김 지사는 과학벨트 결정 소식에 “건설 중인 중저준위방폐장과 신원전을 반납할 의사가 있다”며 “경주 방폐장과 울진 신원전 등 경북지역에 유치한 원자력시설을 반납하고 과학벨트 평가기준의 불공정성에 대해 법적대응을 하겠다”고 했다. 그는 또 “수도권 비대화를 조장하는 접근성 지표를 내세우고 광역자치단체와 기초단체를 같은 잣대로 비교하는 등 평가기준의 비합리성에 대한 소송을 위해 자문변호사와 논의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과학벨트 범시도민 유치본부를 비롯한 지역 시민단체에서도 과학벨트 선정과 관련해 전면적인 정보공개 청구와 함께 입지평가 원천 무효 확인소송 등 법적대응에 나설 방침이라고 밝혔다.

정부가 기초과학연구원 분원을 설치키로 한 경북 포항시의 박승호 시장은 서울에 머물면서 이주호 교과부장관 면담을 요청한 상태다. 포항시 관계자는 “시장이 지역출신 국회의원 등 정치권과도 만나 대책을 논의할 것”이라며 “기초과학연구원 분원 배치 등 정부의 공식발표를 보고 정확한 대응 수위를 정하겠다”고 말했다.

과학벨트 유치 무산에 반발하고 있는 광주광역시는 과학벨트 부지로 사용하려던 658만㎡ 규모의 평동 포사격장과 동백훈련장 이전에 차질을 빚을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평동 포사격장을 과학벨트 부지 외에 부족한 산업단지 부지로 사용할 계획도 있는 만큼 포사격장 이전을 계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경남 창원시는 이번 과학벨트 입지선정에 대해 아쉽다는 반응이다. 창원시 신종우 경제국장은 “아쉽기는 하지만 수긍해야 하지 않겠나”라는 반응을 보였다. 그러나 신 국장은 “아직 정확하게 발표되지 않은 기초과학연구단 입지에 대해서는 기대를 하고 있다”며 “대전과 수도권을 제외한 지방에서는 연구기반과 산업집적도가 우수한 창원이 앞선다”고 밝혔다. 이어 “정부가 삭발과 단식 등 과학벨트 입지 선정 결과에 반발하는 강도에 따라 연구단을 배치하는 정치적 분산이 돼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반면, 과학벨트를 뒷받침할 기능지구로 지정된 충남 연기(세종시) 및 천안ㆍ충북 청원(오송ㆍ오창)을 비롯한 충청권은 정부결정을 환영하면서 충청권이 지속적으로 협력을 다져나가겠다고 약속해 대조를 이뤘다.

양승찬 대전시 과학기술특화산업추진본부장은 “대전 대덕특구에 있는 연구시설 인프라가 과학벨트 입지의 최적지라는 것을 정부가 인정해준 것”이라면서 “대전이 과학벨트 거점지구로, 세종시와 충북 오송, 충남 천안이 기능지구로 선정된 만큼 충청권에 과학벨트가 조성돼 집중의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충청권 다른 지자체들은 세종시가 거점지구에서 탈락한 것에 대해서는 아쉬워하면서도 같은 충청권인 대전에 유치된 데 대해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전국종합=김대우 기자@dewkim2>
dewkim@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