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기만 서울시의원 ‘시각장애인 개안수술돕기 자선전시회’축사

현대화가 12명으로 구성된 M-21(Message 21)이 지난달 서울시의회에서 시각장애인 개안수술돕기 자선전시회를 열어 훈훈한 화제가 되고 있다.

이날 축사에서 김기만 서울시 의원은 “어려운 시각장애인들에게 세상을 볼 수 있게 하는 정말로 뜻 깊은 행사에 참여하신 모든 작가님께 존경과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 이처럼 사회 각 분야에서 능력을 지닌 모든 분들이 우리 주위에 어려운 이웃을 돌 볼 수 있는 행사를 지속적으로 열어 나간다면 우리 사회는 더욱 밝고 건강한 사회가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날 전시회에는 동아미술제 동아미술상, 대한민국미술대전 특선을 차지한 강창훈 화백이 ‘다윈의병’를, 대한민국미술대전 심사위원이며 최근 세계적인 아트페어에서 인기작가로 유명한 고재권 화백이 ‘옹기’를, 국내외 초대전 및 단체전 100여회의 길정현 화백이 ‘증식의장-아리랑’을, 대한민국 미술기증대상을 수상한 박경화 화백이 ‘Destiny Situation'을, 서울미술대상전, 대한민국현대미술대전 등에서 호평 받았던 유옥자 화백이 ’시간의 얼굴‘을 평화미술대전 대통령상 수상, 프랑스 르살롱상을 수상한 우선 화백이 ’타이여인신화‘를 출품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