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한화, 폴리실리콘 공장에 1조원 투자
한화케미칼은 태양광 전지 핵심원료인 폴리실리콘 공장을 전라남도 여수 국가산업단지에 연산 1만t 규모로 짓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한화케미칼은 내년 초 착공에 들어가 2013년 하반기에 본격 가동할 계획이다. 총 투자비는 1조원을 예상하고 있다. 2014년부터 연간 5000억원 이상의 매출을 기대하고 있다.

이로써 한화그룹은 태양광 사업에서 폴리실리콘, 잉곳, 웨이퍼, 태양전지(셀), 모듈에 이르는 전 분야를 수직 계열화하게 됐다.

한화 관계자는 “이번 결정은 규모의 경제를 실현하고, 폴리실리콘 분야의 독자적인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우선 국내에서 시작하는 전략적 판단에 따른 것”이라며 “석유화학 공장 운전 경험을 바탕으로 공정의 최적화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는 장점뿐만 아니라, 국내 투자확대 및 일자리 창출 등 국내 경제 활성화에도 이바지하겠다는 측면도 고려됐다”고 말했다.

<한지숙 기자 @hemhaw75>

jsha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