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투자일반
  • LH, 올해 11조4천억원 규모 공사 발주

  • 기사입력 2011-03-22 09:1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H(한국토지주택공사)가 올해 전체 공공부문 발주 물량의 3분의 1에 해당하는 총 11조4000억원 규모의 공사를 발주한다. 이는 LH의 작년 집행실적(7조 2000억원)에 비해서도 58% 가량 증가한 것이어서 건설경기 침체로 고전중인 건설업체에 단비가 될 전망이다.

22일 LH는 어려운 재무여건에도 불구하고 세종시, 보금자리주택 등 국책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기 위하여 올해 총 11조 4000억원 규모의 공사를 발주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LH의 발주계획 규모는 공공기관 전체 발주계획 약 33조원(국가기관 11.6조원, 공기업 21.5조원) 대비 33%(공기업 대비 50%) 수준으로, 건설 경기 침체로 인한 어려움으로 공공발주에 의존하고 있는 건설업계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LH는 작년에 총 14조원 규모의 신규공사 발주계획을 세웠으나, 사업 재조정에 들어가면서 실제로는 7조 2000억원 규모의 건설공사를 발주하는데 그쳤다.

올 발주 예상 공사는 건축공사 6조 2480억원 (96건), 토목공사 2조 2462억원 (78건), 조경공사 1조 158억원 (86건), 전기공사 9150억원 (156건), 산업ㆍ환경설비공사 5373억 (19건), 정보통신공사 2807억원 (86건), 전문공사 1911억원 (76건) 등의 순이다.

서울 강남과 서초, 고양 원흥 등 보금자리 건설공사와 세종시와 위례신도시, 혁신도시 등에서 진행되는 건설공사들이 대거 발주계획에 포함됐다.

전체 발주물량 중에서는 LH의 대표상품인 아파트, 주거ㆍ산업단지를 건설하는 토목ㆍ건축공사가 74.3% (8조 4942억원, 174건)를 차지한다. LH의 올해 공사발주계획은 LH 전자조달시스템 (http://ebid.lh.or.kr)의 공지사항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주남 기자 @nk3507> namka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