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日대지진>‘난타’ 지진피해 돕기 성금 1억원 기부
넌버벌 퍼포먼스 ‘난타’가 21일 대한적십사자에 일본지진피해 성금 한화 1억원을 기부했다. 이날 ‘난타’ 측은 “그 동안 일본 관객들이 보내준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일본의 재해 복구에 동참하게 됐다”고 밝혔다.

‘난타’는 일본 내 공연 한류열풍의 중심에서 많은 일본 관객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이에 지난 2009년부터는 일본인 이와모토 유카가 난타의 첫 외국인 배우로 데뷔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난타’는 1997년 초연 이후 현재까지 1만9000여 회 공연에 관객 600만명을 돌파했다. 현재 서울에서는 정동과 명동, 그리고 제주도 3곳의 전용관에서 공연 중이고 오는 4월엔 홍대 근처에서 전용관을 추가로 오픈할 예정이다.

<윤정현 기자 @donttouchme01>
hit@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