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日대지진>‘지우히메’도 2억원 기부 온정
배우 최지우가 지진과 쓰나미로 슬픔에 빠진 일본 열도에 2억원의 온정을 전했다.

소속사인 씨콤마제이더블류컴퍼니는 15일 “최지우가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2억원의 재해 구호금을 내놨다”고 밝혔다.

씨콤마제이더블류컴퍼니의 김현모 이사는 “최지우가 상상 이상의 피해 소식에 슬퍼하고 있다. 많은 분들과 고통과 슬픔을 나눌 수 있는 방법을 강구하고 있다”고 전했다.

최지우는 ‘겨울연가’가 일본에서 공전의 히트를 기록하면서 배용준과 함께 한류 1세대 스타로 큰 사랑을 받았으며, 최근까지 각종 일본 프로그램을 통해 왕년의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이에 앞서 배용준이 재해 구호금으로 10억원, 송승헌과 류시원이 각각 2억원, 김현중 1억원, 장근석 1천만엔(약 1억3760만원)을 일본에 전달하는 등 한류스타들의 온정의 손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김윤희 기자 @outofmap> wor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