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방
  • 軍 사이버戰 무방비?

  • 기사입력 2011-03-07 15:4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작년 상반기 7600만건 해킹

北 GPS교란전파 군장비 장애

F-15K등 첨단무기 무용지물

中은 글로벌호크 정보 접근


한국 사이버사령부 전력열세

전문가양성 보안망구축 시급


최근 북한의 분산서비스거부(DDos) 공격과 위성위치정보시스템(GPS) 교란, 중국의 고고도 무인정찰기 해킹 등 이른바 ‘사이버 공격’에 우리 군이 무방비로 노출되면서 사이버전 대응능력을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사이버 공격에 국가 기반시설이 마비되고, 최악의 경우 첨단무기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불상사가 벌어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는 얘기다.

이에 대비해 군은 지난해 사이버사령부를 만들었으나 현재의 전력으론 사이버전 발생 시 방어에 실효성이 의문시되고 있다.

이번 디도스 공격의 경우에도 국가정보원은 신속히 대처해 피해를 줄였다고 주장하지만, 과거 ‘7ㆍ7 디도스 대란’ 때보다 파괴 행위가 더 악랄해지면서 하드디스크 파괴가 속출, 국민 불안은 여전하다.

지난 4일 오후 북한이 수도권 서북부 일부 지역을 향해 GPS 교란 전파를 발사해 수도권 일부 지역에서 GPS를 활용한 휴대전화 시계가 맞지 않거나 통화 품질이 저하되는 일이 벌어졌으며, 군 수도권 지역 포병 계측장비 중 일부에도 일시적인 장애가 발생했다. 우리 군이 보유하고 있는 무기 가운데 상당 부분이 GPS를 활용하고 있어 북한이 교란능력을 대폭 확충할 경우 함정ㆍ항공기의 위치 파악이 힘들고 미사일ㆍ포탄들이 엉뚱한 곳에 떨어지는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최근 북한은 출력 24W급 러시아제 GPS 교란장비를 추가 구입했다. 우리 군의 주력인 F-15K, 크루즈미사일, 정밀유도폭탄(JDAM) 등이 피해 대상이다.

또 공공기관을 겨냥한 디도스 공격과 중국발 해킹 등도 갈수록 늘어나고 있다. 국방부 자료에 따르면, 2010년 상반기에만 군을 겨냥한 해킹 시도가 7600만건이 넘었고, 해킹을 통해 유출된 군사기밀도 1700여건에 달하는 등 군에 대한 사이버 위협이 심각한 수준이다. 북한이 ‘전자폭탄’이나 ‘전자메일폭탄’ 등의 공격을 할 가능성도 있다. 전자폭탄(electronic bomb)은 ‘고출력 극초단파’(HPM)를 이용해 사람에게는 피해를 주지 않고 일정 반경 내의 모든 컴퓨터 시스템과 통신장비 등을 파괴하는 무기다.

북한은 인민군 총참모부 정찰국 산하에 전문인력 1000여명을 투입, 전자전과 해킹을 전담하는 ‘110호 연구소’를 운영하고 있다. 우리의 전문인력보다 많다.

지난해 10월 중국이 고고도 무인정찰기인 ‘글로벌 호크’ 도입 및 운용과 관련한 우리 군의 극비계획을 해킹한 사실이 민주당 신학용 의원의 폭로로 알려져 큰 충격을 주고 있다.

이 같은 사이버전에 대응해 우리 군은 지난해 1월 국방부 정보본부 밑에 준장급 사령관과 수백명 규모의 사이버사령부를 창설했지만 미국과 중국 등에 비해 전문인력이나 장비, 지원체계 등에서 크게 밀리고 있다. 미국 사이버사령부의 경우 IT 및 전자전 전문병력 5000명을 포함해 전체 4만명에 이르고, 대장급의 사령관을 임명해 강력한 전투 대형을 갖추고 있다. 중국도 인민해방군 산하에 사이버사령부를 지난해 7월 만들어 사이버 공격ㆍ방어체제를 구축했으며 사이버사령부를 군 핵심부대로 집중 육성하고 있다.

정부는 국가안보 차원의 사이버 위기를 선제 차단하기 위해 국가사이버위기관리법(안) 제정을 적극 추진 중이지만 실행력은 아직 담보되지 못했다. 전문가들은 현재의 사이버사령부로는 총체적 사이버 전쟁 수행에 역부족이므로 사이버병력 양성, 민간 전문가 영입, 보안망 구축 및 공격방어 도구 개발 등을 당부했다.

김대우 기자/ dewkim@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