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여고생 자살 예고하고 투신
한 여고생이 자신의 자살을 119에 미리 예고한 후 투신 한 사건이 발생했다.

4일 오전 9시3분께 전북 군산시 나운동 모 아파트 14층 옥상에서 K(16.고교생)양이 바닥으로 뛰어내려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3시간 만에 숨졌다.

K양은 사고 직전 119에 “죽겠다”고 전화를 걸었으며 구급대가 도착하기 전에 투신했다.

옥상에 남겨진 K양의 가방에서는 “엄마, 아빠한테 미안하다”는 내용의 유서가 발견됐다.

경찰은 최근 복학한 K양이 학교 생활에 적응하지 못해 고민이 많았다는 유족 등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