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한의학의 보물 동의보감, 프랑스에 전시
유네스코(UNESCO)에 등재된 한의학의 보물 ‘동의보감’이 프랑스에 전시된다.

한국한의학연구원은 지난 4일부터 20일까지 프랑스 툴루즈 시립 도서관에서 열리는 ‘2011 툴루즈 메이드 인 아시아’에 동의보감이 소개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이 행사에서 한국은 2011년 테마국가로 선정됐다.

이번 전시회에서 동의보감 목판본 및 영인본을 소개하면서 의성 허준, 동의보감 경혈도, 세계기록유산등재 관련자료, 학국과 한의학, 한국한의학연구원 발간 도서 등 총 10개 전시대에서 테마별로 소개된다.

행사에서 동의보감 특별전시와 별도로 한국을 알리는 판소리 공연, 한국춤 공연, 한의약 소개 등도 함께 열린다.

안상우 한의학연 박사는 “400년간 이어져 내려오는 ‘동양의학의 보고’ 동의보감이 가치를 인정받고 그 우수성을 전 세게에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행사는 아시아인이 많이 거주하고 있는 툴루즈 시에서 매년 아시아 국가 중 테마국가를 선정해 개최하는 축제다.

동의보감은 조선 중기 의성 허준 선생이 1610년에 완성한 것으로써 15년간에 걸쳐 25권으로 집대성한 의서로 백성들의 건강을 국가차원에서 관리하기 위해 만든 의서이다.

<김상수 기자 @sangskim>
dlcw@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