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박찬호 개막전 선발등판 가능성
일본 프로야구 오릭스 버팔로스에 입단한 박찬호(38)이 개막전 선발투수로 나설 가능성이 높아졌다.
일본의 스포츠전문지 스포츠닛폰 인터넷판은 8일 오카다 아키노부 감독의 말을 인용해 “박찬호가 정규리그 개막전 선발로 나설 수 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박찬호는 오는 3월25일 후쿠오카 원정으로 열릴 소프트뱅크 호크스와의 2011년 시즌 개막경기에 선발투수로 출격할 전망이다. 이는 지난해 17승을 거두며 퍼시픽리그 다승왕에 올랐던 오릭스의 에이스 가네코 치히로(28)가 팔꿈치를 다쳐 뼛조각 제거수술이 불가피하기 때문이다.
김재현 기자/madpe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