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우리가 사랑하는 바로크’ 7장에 담다

  • 기사입력 2011-02-02 09: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우리가 사랑하는 바로크’가 7장의 CD 박스로 구성됐다. 유니버설 뮤직, 월간객석, KBS클래식FM이 공동으로 기획해 100곡의 바로크 음악을 담았다.

강충모, 김대진, 김민 등 음악가와 음악학자, 음악계 종사자들로 구성된 25인의 선정위원이 우리 음악 애호가들에게 추천하고픈 작품을 직접 골랐다. 선정위원들은 개인의 취향이나 음악관이 반영된 곡들 외에도 대중에게 꼭 들려주고 싶어은 곡을 꼽아 100곡의 리스트를 통해 현재 음악계 스스로가 요구하는 레퍼토리가 무엇인지 가늠해볼 수도 있다.

100곡 중 무려 28곡이 선정되어 그 위대성과 인기를 동시에 증명한 요한 제바스티안 바흐는 두 장의 CD를 차지했다. 



바흐 외에도 ‘바로크 시대의 코즈모폴리턴, 헨델’ ‘빨간 머리의 신부, 비발디’가 각각 한 장을 차지했다. 그 외 작곡가들은 독일과 오스트리아, 이탈리아, 프랑스와 영국으로 나뉘어 소개된다. 음원은 아르히프 레이블을 주축으로 유니버설 뮤직 산하의 녹음을 모았다.

<윤정현 기자 @donttouchme01>
hi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