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탈춤으로 산재예방 “당신을 달인으로 인정합니다.”
“탈춤이 이렇게 회사의 홍보와 직원들의 건강과 안전을 예방하는 방안으로 활용이 되고 달인으로 감사패를 주신다니 영광입니다.”(어원석 한국화장품제조 음성공장 과장)

“안전은 어느 무엇과도 절대 타협을 해서는 안 됩니다.”(정남일 GS칼텍스 상무)

고용노동부(장관 박재완)는 한국화장품제조 음성공장 어원석 과장(40)과 GS칼텍스 여수공장 정남일(56) 상무를 ‘산재예방의 달인’ 최초 수상자로 선정했다.

어 과장은 보건분야에서 14년, 정 상무는 안전분야에서 26년간 남다른 열정과 소신을 바탕으로 혁신적인 재해예방 기법을 도입하고 기존 업무 프로세스를 개선함으로써 재해감소에 크게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산재예방의 달인으로 선정됐다.

어 과장은 국가무형문화재 제49호 송파산대(松坡山臺)놀이(탈춤) 전수자로서 회사에서 발생한 대부분의 재해가 요통 재해인 점을 감안하여 요통 재해 예방을 위해 탈춤 춤사위를 운동으로 도입했다. 틀에 박힌 기존 안전보건교육을 탈피하여 새로운 시나리오(마당극) 방식의 안전보건교육, 기공체조, 화장품업계 최초 위험성평가 기법을 통해 산재 예방에 공헌하고 있다. 그 결과 지난 2001년부터 현재까지 한국화장품은 무재해를 기록 중이다.

정 상무는 여수공장 EHS(환경ㆍ보건ㆍ안전) 부문장으로서 안전은 무엇과도 절대 타협해서는 안 된다는 무관용(zero tolerance) 원칙에 따라 여수공장 특성을 반영하는 다각적인 안전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안전 인증제 도입해 유독가스 누출 대비 공기호흡장비 착용 인증제, 스쿠터 운행 자격 취득제, 협력사 안전관리자ㆍ신호수 인증제도 등을 도입해 안전관리의 제도화를 도모했다.

뿐만 아니다. 정 상무는 혁신적인 안전 장비나 기법도 개발했다. 카라비너형 안전벨트(특허 출원중), 등산용 자일을 이용한 원통형 추락방지대, 철골 클램프 포스트 설치법 개선, 비계 작업자 표준 개인보호구 등 도입했다. 카라비너형 안전벨트는 추락방지대와 안전벨트 체결이 불편한 기존 제품의 문제점 해소했다.

이 같은 안전 관리를 창의적ㆍ체계적으로 발전시킨 결과, 여수공장은 2010년 처음으로 단 한 건의 업무상 사고가 없는 무재해 사업장을 달성했다.

<박도제 기자 @bullmoth>
pdj24@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