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성대모사, 자주하면 성대결절등 불러와
성대모사는 연예인이나 정치인 등 유명인사의 목소리를 흉내 내어 듣는 사람에게 웃음을 유발시키는 행위를 말한다. 주로 코미디언들이 방송에서 개인기로 많이 활용하지만 최근에는 다른 연예인 뿐 아니라 방송 뉴스 앵커 및 일반인들도 성대모사를 즐겨 한다.

이처럼 많은 사람들이 성대모사를 하는 이유는 사회생활을 하는데 있어 유머가 필수 아이템으로 자리 잡았기 때문이다. 그리고 유머감각을 가장 쉽게, 그리고 확실하게 보여줄 수 있는 것이 바로 성대모사다.

하지만 목소리를 낮추거나 높이는 등 본인의 목소리를 의도적으로 바꿔 낼 경우 자신의 성대와 목의 구조와는 다른 발성패턴을 갖게 되며, 비정상적인 발성근육 사용으로 인해 발성질환의 위험도 높아지므로 주의해야 한다. 과도한 성대모사로 야기될 수 있는 음성질환에는 보가트-베이콜증후군, 성대결절 등이 있다.


젊을수록 언어와 발성패턴의 인식은 쉽게 뇌로 학습된다. 따라서 30대 이전에 성대모사와 모창을 과도하게 지속할 경우 결국 자신의 목소리를 잃고 발성장애를 초래하기 쉽다. 성대모사로 인한 대표적인 발성장애가 보가트-베이콜증후군(Bogart-Bacall Syndrome)이다.

1940년대에 활동한 험프리 보가트는 말타의 매, 카사블랑카, 아프리카의 여왕 등에 출연한 허리우드 유명 스타였다. 특히 낮고 촉촉한 목소리가 매력적인 배우였는데 그의 부인인 여배우 로렌 베이콜 역시 여성으로서는 매우 낮은 독특한 음색으로 이들 부부의 목소리는 많은 사람들에게 인기가 있었다. 낮은 톤의 보가트-베이콜 부부의 음성은 당시 사회에서 권위 있고 교양 있는 것으로 여겨졌기에 당시 미국 청소년들은 보가트-베이콜의 목소리를 흉내 내는 경우가 많았다. 그러나 무리하게 목소리를 낮추다 보니 성대 바깥쪽의 근육을 과도하게 사용하고 턱 근육이 심하게 경직되는 등 자신의 목 상태와 맞지 않는 무리하고 잘못된 발성습관이 확산됐다.

이로 인해 많은 청소년들이 높은 목소리를 내지 못하고 말을 하면 할수록 목소리가 나빠지는 음성피로현상을 겪는 일이 일어났다. 또 말을 할 때 목에 통증이 나타나는 경우가 많았으며 쉰 목소리를 내게 되는 증상이 나타나게 됐다. 남의 목소리를 따라 하는 성대모사와 관련된 새로운 발성장애 질환이 생겨난 것이다.

보가트-베이콜 증후군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보톡스를 선택적으로 주입해 잘못 사용된 성대근육을 바로 잡아야 한다. 아울러 음성 재활 프로그램을 통해 발음을 교정할 경우 치료가 가능하다.

성대모사로 유명한 여성 코미디언 겸 가수인 A씨는 코미디언 시절 성대모사를 하면서 무리하게 목소리를 사용한 것이 원인이 돼 성대결절 진단을 받은 바 있다. 이처럼 성대결절은 지속적인 음성 남용 또는 무리한 발성에 의한 국소적 염증반응에 의해 생긴다. 특히 교사나 가수와 같이 직업적으로 음성남용이 많은 사람에서 잘 발생하는 편이다.

목소리는 신체의 호흡기관 중 후두와 폐, 갈비뼈, 및 가슴근육이 관여해 입체적인 작용에 의해 만들어 진다. 이중 후두가 바로 소리의 높낮이나 크기 및 음색을 만드는 가장 중요한 기관이며 후두 중 성대라는 부분이 음성을 만드는 가장 핵심적인 부분이다. 성대에서 만들어지는 소리는 목, 입, 코를 통과하면서 변화와 공명을 일으켜 개개인의 특징적인 말소리가 되기 때문이다. 좋은 소리를 만들기 위해서는 부드러운 점막과 근육으로 이루어진 양측 성대가 잘 접촉해 균일한 진동이 일어나야 한다. 그러나 결절 등 구조적인 변화가 생기게 되면 마찰면적과 진동에 이상이 일어나 음성이 변하게 된다.

성대결절의 가장 큰 특징은 지속적인 애성(목소리가 쉼)이 나타나고 음성피로가 쉽게 나타난다는 것이다. 그러나 일반적으로 통증이 없으며 음식물을 삼킬 때도 문제도 없기 때문에 초기 진단은 어려운 편이다.

치료를 위해서는 결절의 원인이 되는 음성남용을 억제하고 잘못된 발성습관을 교정하는 것이 중요하다. 음성치료만으로도 결절이 소실돼 수술이 필요 없는 경우도 많지만 결절이 없어지지 않는 경우 수술적 치료가 필요하다.

수술은 현미경 후두미세수술기구나 PDL을 사용한다. 후두미세수술은 마취 후 길고 단단한 깔때기 모양의 관을 성대로 집어넣은 후 수술현미경으로 확대해 관찰하면서 미세도구로 결절을 제거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수술 시간은 채 10분이 걸리지 않지만 수술 후 정상적인 목소리를 되찾기 위해서는 병변을 남기지 않으면서도 과도하게 절제하지 않는, 정밀한 테크닉이 필요하다. 최근에는 전신마취 없이 부분마취 하에서 내시경을 이용해 레이저로 수술하는 PDL 성대수술이 좀 더 많이 시행하는 편이다.

예송이비인후과 음성센터 김형태 원장은 “직업적인 가수들의 경우 성대수술을 많이 꺼리지만 정확하고 제대로 수술이 되면 나중에 다시 노래하는 데 전혀 지장이 없을 정도로 안전한 치료법이다”고 강조했다.

tip 좋은 목소리를 유지하는 방법
1. 담배를 피우지 않는다.
2. 갑자기 큰소리를 지르지 않는다.
3. 감기 때문에 기침이 심할 때는 즉시 치료 한다,
4. 비염, 부비동염, 위염, 식도염이 있는 경우 즉시 치료 한다.
5. 목소리가 변했을 때는 초기에 무조건 목소리를 쉰다.

<김재현 기자 @madpen100>

madpe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