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상품정보
  • IBK투자證 ‘펀드백신’, 하락장서 위력 발휘

  • 기사입력 2010-05-13 11: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IBK투자증권이 지난 1월 출시한 ‘펀드백신’ 서비스가 하락장에서 위력을 발휘하고 있다.

13일 IBK투자증권에 따르면 5~6월 만기 ELW를 보유한 펀드백신 계좌 200개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지난 7일 기준 펀드백신 자체 수익률이 평균 33.4%를 기록했다. 즉 펀드가입 당시 500원에 매수한 ELW가 650~700원까지 올랐다는 얘기다.

펀드백신은 펀드가입 고객에게 KOSPI200을 기초로 한 풋ELW(만기 3개월 미만)를 무료로 제공하는 서비스다. 주가하락시 반대로 가격이 오르는 풋ELW의 특성을 활용해 펀드수익률 하락을 일부 만회할 수 있게 하자는 취지다. ELW는 가입금액의 0.5%, 1회당 3만원 이내 범위에서 연간 100만원까지 제공된다.

200개 계좌 중 이날 ELW를 매도해 이익을 실현한 계좌는 총 26계좌이며, 이익 실현 계좌만 대상으로 한 ELW 최대 수익률은 164%다. 또 ELW 수익률에 펀드 수익률을 합친 수익률 보상효과는 평균 39%, 최대 230%로 나타났다.

수익률 보상효과는 펀드백신 이익금액을 펀드 손실액으로 나눈 후 100을 곱한 값으로, 100보다 클 경우 펀드백신을 통한 이익이 펀드 손실액보다 크다는 의미다. 즉 26개 계좌 고객들은 실제로 펀드 손실금액 100만원당 평균적으로 펀드백신 이익금이 39만원 발생하면서 전체 손실액이 61만원으로 줄었다는 얘기다.

서성원 IBK투자증권 리테일사업본부장은 “1월 출시 이후 주식시장이 꾸준히 오르면서 펀드백신이 큰 효과를 내지 못하다가 이번 급락장에서 진가를 발휘했다”며 “ELW의 손실 만회 효과로 투자자들이 성급하게 펀드 환매결정을 내리지 않고 여유있게 시장에 대응할 수 있게 함으로써 장기적인 펀드투자 문화 형성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최재원기자/jwchoi@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