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유가 최고!!…조제유 먹고 자란 兒, 과식한다
모유의 우수성이 또 한번 입증됐다.

조제유로 키운 아이는 모유로 자란 아이보다 나중에 많이 먹게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이는 모유를 먹으면 절제력이 생겨 스스로 양을 조절할 수 있는 반면, 조제유는 어머니가 병이 비워질 때까지 먹이는 경향이 있어 아기 스스로 먹는 양을 조절할 수 없는 습관이 생겨나기때문이다. 즉, 아기때 모유를 먹이지 않으면, 아기가 성인이 돼서도 과식을 하게 돼 정신건강을 해친다는 연구결과로 주목된다.

미국 국립질병통제예방센터(CDC) 역학전문가 리뤄웨이(Ruowei Li) 박사는 조제유를 먹고 자란 아이는 적당히 배가 차면 그만 먹는 자기조절(self-regulation) 능력이 떨어져 필요 이상으로 많이 먹게 된다고 밝혔다고 헬스데이 뉴스 등이 10일 보도했다.

리 박사는 출생체중이 2.25kg 이상인 만기출산 아기 1250명을 대상으로 생후 7, 9, 10, 12개월 때 아기가 미리 짜둔 모유가 담긴 젖병과 조제유 병을 다 먹는지, 아니면 남기는지를 그 어머니들에게 물은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말했다.

항상 또는 대부분 병을 다 비우는 경우는 생후 6개월까지 조제유만 먹은 아기가68%로 모유만 먹은 아기의 27%에 비해 2배 이상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모유와 조제유를 함께 먹은 아기는 54%였다.

어머니의 체중, 교육수준, 생활수준, 인종 등 다른 변수들을 고려했지만 결과는마찬가지였다. 모유와 조제유만 먹은 아기는 생후 1개월 땐 각각 52%와 41%, 생후 6개월 땐 27%와 66%였다.

이 같은 결과는 모유는 배가 부르면 아기 스스로 그만 먹어 칼로리 섭취량을 스스로 조절하는 능력이 생기지만 조제유는 어머니가 병이 비워질 때까지 먹이는 경향이 있어 아기가 먹는 양을 스스로 조절하는 능력을 상실하기때문으로 보인다고 리 박사는 지적했다.

또 하나의 가능성은 모유는 먹일 때마다 어머니가 먹은 음식에 따라 맛이 다를 수 있고 먹는 동안에도 처음과 나중이 맛이 다르기때문이다. 즉 모유를 먹을 때는 처음보다 나중으로 갈수록 모유에 지방성분이 훨씬 많이 나오기때문에 이것이 아기에게는 그만 먹을 시간이 되었다는 신호가 될 수 있다는 것이다.

이번 연구결과는 의학전문지 ‘소아과학(Pediatrics)’ 온라인판(5월10일자)에 발표됐다.

헤럴드 생생뉴스/onlin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