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마하골프, 리믹스포지드 아이언 시판
이미지중앙

야마하 골프가 21년형 리믹스 단조 아이언을 출시했다.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남화영 기자] 야마하골프가 한국 골퍼를 대상으로 한 2021년형 리믹스(RMX)포지드 아이언 시판에 들어갔다.

야마하클럽 에이전시인 오리엔트골프는 15일 중상급자 골퍼용 단조 아이언을 내면서 시리어스 골퍼를 위한 매스티지(Masstige: 대중 명품) 클럽으로 인식되기를 바란다고 전망했다.

업체에 따르면 21년형 리믹스 아이언은 중심 높이가 1.99cm로 초저중심 설계(단조 아이언 최고)되어 볼이 높은 최고 도달점을 향해 떠오른 후 그린에서는 강력한 스핀을 선보이며 멈춘다.

백페이스 중앙에는 상어 지느러미처럼 생긴 리브(RIB)를 배치했다. 유선형 핀 모양으로 ‘타이거샤크 핀(Tiger Shark Fin)’이라는 명칭이 붙은 이 장치는 페이스 진동을 억제해 깊이 있는 타구감을 제공하고 임팩트 시 일관성을 돕는다.

리믹스 포지드는 타점 부분의 두께가 15mm로 연철 단조 아이언 최대급이다. 오리엔트골프 관계자는 ‘임팩트에서의 진동을 최소화하고 최상의 타감을 선사한다’고 설명한다.

한편 오리엔트골프는 2019년 이후 출시한 모든 클럽을 대상으로 2월부터 품질 보증 판매에 들어갔다. 클럽을 구매한 모든 고객에게 품질 보증서를 전달하고 3주 이내에 교환이나 환불을 해주는 프리미엄 서비스이다.
sport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