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심지현의 심플레슨] ⑨ 올바른 몸통 회전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회원 심지현 프로가 막 골프에 입문해 열정을 불태우는 아마추어 골퍼들인 이른바 ‘골린이’들을 대상으로 간단하게 골프를 익힐 수 있는 심플 레슨을 합니다. 매주 수요일 레슨 코너를 진행하는 심 프로는 엑스골프 소속입니다. <편집자>

올바른 몸통 회전을 해야 좋은 스윙이 나온다. 이때 중심이 잡힌 상태에서 상체의 꼬임 즉 코일링이 잘 되어야 좋은 샷이 나온다. 몸이 잘 잡힌 상태에서 올바르게 회전해야 꼬임도 잘 된다.

이미지중앙

몸통 회전을 잘하기 위해서는 상체 꼬임의 느낌을 알아야 한다.


하지만 혼자서 몸통 회전이 안 되는 두 부류의 골퍼가 있다. 꼬임이 더 느껴지게 해야 한다. 오른손을 아래로 들어가도록 해서 어깨 안쪽에 들어가게 해서 깊숙하게 들어가게 해서 머리를 고정한 상태에서 왼쪽 어깨를 오른쪽으로 끌어당긴다. 이때 배가 아래를 보고 꼬이는 느낌을 얻어야 한다.

다른 유형은 회전이 안 되는 골퍼들에게 좋은 방법이다. 클럽을 등 뒤에 대고 그 선상에서 어깨를 열어준다는 느낌으로 돌려본다. 그 경우에 유연성도 더 넓어지고 더 좋은 어깨 회전을 할 수 있을 것이다. [촬영, 편집= 박건태 기자]


sport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