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축구토토] 승무패 42회차, "손흥민의 토트넘, 안방서 번리 상대로 승리 차지할 것”

  • 기사입력 2019-12-05 11:4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가 오는 12월 7일(토)부터 9일(월)까지 벌어지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7경기와 스페인 프리메라리가(라리가) 7경기 등 총 14경기를 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승무패 42회차 토트넘-번리(2경기)전에서 국내 축구팬들의 83.65%가 홈팀 토트넘의 승리를 예상했다고 밝혔다.

이어 양팀의 무승부 예측은 10.16%로 나타났고, 원정팀 번리의 승리 예상은 6.19%를 차지하는데 그쳤다.

토트넘, 맨유전 패배 이후 안방서 다시 승리 정조준…2연패로 부진한 번리 상대로 승리 가능성 높아

손흥민의 토트넘이 안방에서 번리를 맞이한다. 토트넘은 현재 승점 20점(5승5무5패)로 리그 8위에 위치하고 있고, 번리는 승점 18점(5승3무7패)로 리그 11위를 기록하고 있다.

토트넘은 지난 4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에게 1-2로 패했다. 조제 무리뉴 감독 교체 이후 순항을 거듭하던 토트넘에게 찾아온 첫 패배다.

이번 결과로 순위가 6위에서 8위로 떨어졌지만, 맨유전에서 골을 기록한 델리 알리의 경기력이 살아나고 있고, 리그 도움 2위(6도움)에 올라있는 손흥민이 꾸준한 활약을 보여주고 있기 때문에 다시 심기일전한다면, 충분히 반전을 보여줄 가능성이 존재하는 토트넘이다.

반면, 번리는 최근 사정이 좋지 않다. 크리스탈 팰리스와 맨체스터 시티에게 2연패를 당한 번리는 최근 7경기에서 2승5패를 기록하는 등 부진의 늪에 빠졌다. 이번 토트넘과의 경기까지 패하게 된다면 순위 하락을 피할 수 없는 번리다.

토트넘이 이번 시즌 들쭉날쭉한 경기력을 보여줬지만, 무리뉴 감독 체제 이후 서서히 안정을 찾아가고 있는 반면, 번리는 부진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기 때문에 이번 경기에서 토트넘이 안방의 이점을 적극적으로 살린다면, 번리를 상대로 승리를 거둘 수 있는 가능성이 높은 한 판 이다.

애스턴빌라 원정 떠나는 레스터시티 67.09% 투표율 기록…안방 경기 펼치는 뉴캐슬도 높은 투표율 선보여

애스턴 빌라 원정을 떠나는 레스터시티의 승리 예상(67.09%)은 EPL에서 두 번째로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양팀의 무승부 예상과 애스턴빌라의 승리 예상은 각각 18.65%와 14.26%로 나타났다.

이번 시즌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레스터시티(리그 2위)와 애스턴빌라(15위)의 경기가 펼쳐진다. 레스터시티는 구단 역사상 EPL 첫 7연승을 기록하며 펄펄 날고 있다. 프리미어리그에서 +26점의 득실차(득점 35점ㆍ실점 9점)를 기록하고, 최전방 공격수인 제이미 바디가 프리미어리그 득점 1위(14점)에 올라있는 등 경기력에 물이 올랐다.

반대로 애스턴빌라는 첼시와의 맞대결에서 1-2로 패한 것을 포함하여 최근 7경기에서 2승1무4패의 부진에 빠져있기 때문에 특별한 이변이 없다면, 레스터시티가 원정경기에도 불구하고 승리를 차지할 가능성이 높은 경기다.

이어 사우샘프턴(14.81%)을 안방으로 맞이하는 뉴캐슬 유나이티드의 투표율이 60.94%로 나타나 승리를 거둘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예상됐고, 첼시(58.24%), 크리스탈 팰리스(53.05%), 셰필드 유나이티드(52.09%)도 모두 50%대의 투표율을 기록해 우세한 경기를 치를 것으로 예상됐다.

라리가, 세비야와 레알소시에다드 무난한 승리 거둘 것으로 예상…7일 오후 9시 20분 발매 마감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에서는 리그 3위를 차지하고 있는 세비야가 오사수나를 물리칠 것이라는 예상이 63.55%를 차지해 라리가 중 가장 높은 투표율을 선보였다. 양팀의 무승부 예상은 21.15%를 기록했고, 리그 9위에 위치해 있는 오사수나의 승리 예상은 15.30%로 가장 낮았다.

원정에서 바야돌리드(리그 15위)를 만나는 레알소시에다드(4위)도 58.48%를 기록하며, 승리 가능성을 높였다. 양팀의 무승부 예상과 바야돌리드의 승리 예상은 각각 25.35%와 16.17%로 집계됐다. 이와 더불어 알라베스(18.60%)를 만나는 그라나다 역시 57.22%의 투표율을 얻어 우세한 경기를 치를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번 승무패 42회차는 오는 12월 7일(토) 오후 9시 20분에 발매를 마감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