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11월 첫 주말, 농구토토 8개 회차 연속 발매

  • 기사입력 2019-10-31 13:4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오는 11월 첫 주말을 통해 KBL과 WKBL, 그리고 NBA등을 대상으로 한 농구토토 8개 회차를 연속으로 발매한다고 밝혔다.

W매치 3개, 스페셜 2개, 스페셜N 2개, 승5패 1개 회차 등 총 8개 회차 농구팬 찾아가

먼저 국내여자프로농구(WKBL) 한 경기 2팀의 전반 및 최종 점수대를 맞히는 W매치의 경우 1일 오후 6시50분에 마감하는 72회차(신한은행-우리은행)을 시작으로, 2일 73회차(삼성생명-KEB하나), 3일 74회차(BNK썸-신한은행)등 모두 3개회차가 발행된다.

국내 남자프로농구(KBL)을 대상으로, 2경기(더블) 및 3경기(트리플)의 최종 점수대를 맞혀야 하는 스페셜 게임은, 주말인 2일 오후 3시에 벌어지는 창원LG-안양KGC(1경기), 서울SK-모비스(2경기), 서울삼성-원주DB(3경기)전을 대상으로 하는 27회차와, 다음 날인 3일에 열리는 전자랜드-창원LG(1경기), 안양KGC-서울SK(2경기), 서울삼성-오리온스(3경기)전으로 28회차를 발행한다.
미국프로농구 NBA로 펼쳐지는 스페셜N은, 2일 오전 8시50분에 73회를 마감하고, 74회차는 다음 날인 3일 오전 8시50분까지 게임에 참여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국내외 프로농구 14경기를 맞히는 승5패는 2일과 3일에 열리는 KBL 7경기와 NBA 7경기를 대상으로 농구팬을 찾아가며, 2일 오후 2시50분에 마감한다.

이밖에, 농구토토 게임의 자세한 정보는 스포츠토토 홈페이지 및 공식 온라인 발매사이트인 베트맨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