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해외축구] ‘1승 1무 1패’ 독일 VS 네덜란드, ‘네 번째 맞대결’ 질긴 인연의 끝은?

  • 기사입력 2019-09-05 15: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지난 세 번의 경기에서 1승 1무 1패를 기록한 독일과 네덜란드가 또다시 맞붙는다. [사진=UEFA]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정종훈 기자] 지난 세 번의 경기에서 사이 좋게 1승 1무 1패를 나누어 가진 독일과 네덜란드가 또다시 맞붙는다. 양 팀은 네이션스리그와 유로 2020 예선에서 같은 조에 속하며 질긴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 ‘세대교체’라는 공통점도 가진 독일과 네덜란드의 유로 2020 예선 경기는 오는 7일(한국시간) 새벽 3시 35분에 펼쳐진다.

네이션스리그에서 희비가 갈린 독일과 네덜란드는 유로 2020 예선에서도 같은 조에 편성됐다. C조에서 재회한 두 팀의 세 차례 맞대결 결과는 1승 1무 1패. 앞선 두 경기에서는 네덜란드가 1승 1무를 거뒀고, 그 결과 네이션스리그 준우승까지 이뤄냈다. 하지만 최근 승부에서는 독일이 슐츠의 극장골에 힘입어 네덜란드를 제압했다.

독일과 네덜란드가 속한 C조의 상황은 혼돈에 가깝다. 유로 2020 본선 무대에 직행하기 위해서는 최소 조 2위를 해야 한다. 그러나 현재 선두 자리는 4전 전승인 북아일랜드가 지키고 있다. 자칫하면 본선 진출에 실패할 수도 있어 양 팀 모두 총력전에 나설 것으로 예측된다.

두 팀에겐 세대교체라는 같은 키워드도 있다. 네덜란드는 유망주의 성장과 함께 유로 2016, 러시아 월드컵 본선 탈락 충격을 극복했고, 팀 재정비에 성공한 독일도 3연승 중이다. 특히 독일의 연승 행진은 지난 월드컵, 네이션스리그에서의 부진을 말끔히 씻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네 번째 맞대결에서 어느 팀이 최후의 승자가 될까. 해당 경기를 포함한 독일, 스페인, 잉글랜드, 포르투갈, 네덜란드 5개국의 유로 2020 예선 경기는 스포티비 온(SPOTV ON),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독점 생중계될 예정이다.

이미지중앙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