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유원골프재단, 대전 골프꿈나무에 장학금 9년째 전달

  • 기사입력 2019-06-19 14:5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유원골프재단이 대전 지역 골프꿈나무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사진은 초등부 장학생 단체사진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유원골프재단이 지난 18일 대전 지역 골프 꿈나무 선수들에게 장학금4500만워을 전달했다.

골프존뉴딘그룹 김영찬 회장의 사재 출연으로 2015년 7월 출범한 유원골프재단은 19일 대전광역시 유성구 덕명동에 위치한 유성컨트리클럽에서 대전 지역 골프꿈나무 골프 활동 후원 및 지역 대표 골퍼 육성을 위해 올해로 9년째 이같은 활동을 진행했다. 이에 따라 누적 장학금은 총 약 7억원(2018년 기준)으로 올라갔다.

골프꿈나무 육성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장학금 전달은 대전 지역의 재능 있는 골프꿈나무들이 골프 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후원하고 대전 지역 대표 골퍼 육성 및 배출을 장려하기 위해 올해로 9년째 진행됐다.

이번 장학생 선발은 지난 4월과 6월 대전 유성컨트리클럽에서 각각 개최된 제29회 대전광역시골프협회장배 학생골프대회와 제24회 대전광역시장배 골프대회의 합산 성적으로 결정됐다. 두 대회는 대전광역시체육회가 주최하고 대전광역시골프협회가 주관했으며 유원골프재단이 후원했다.

이날 유원골프재단은 장학생으로 선발된 14명(△초등부 4명 △중등부 4명 △고등부 6명)의 대전 지역 골프꿈나무에게 총 4,5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남녀 고등부 우승자는 두 대회에서 각각 137타, 140타를 기록한 골프존 엘리트아카데미 소속 장유빈 학생(대전방송통신고2)이 차지했으며, 남녀 중등부는 지난해 2위를 기록한데 이어 올해 두 대회에서 각각 148타를 기록하며 우승을 차지한 장동원 학생(성덕중3)이, 남녀 초등부는 168타, 157타를 기록한 오수빈 학생(대전석봉초6)이 우승해 장학생으로 선발됐다.

남녀 고등부 1위 장학생으로 선발된 장유빈 학생(대전방송통신고2)은 “작년에는 아쉽게 2위를 했는데 올해 다시 참가한 대회에서 우승할 수 있어 매우 기쁘고 장학금을 주신 유원골프재단 김영찬 이사장님과 관계자 분들께 감사드린다”면서 “골프존 엘리트아카데미에서 배운 경험을 통해 이번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얻을 수 있었던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영찬 유원골프재단 이사장은 “올해에도 장학금 전달을 통해 골프꿈나무들의 꿈을 지원할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골프 인재들이 본인의 기량을 맘껏 펼칠 수 있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