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PL] 손흥민, 브라이트전서 득점포 재가동 할까

  • 기사입력 2019-04-23 16: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토트넘은 손흥민의 활약에 기대를 걸고 있다. [사진=토트넘SNS]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이가은 기자] ‘월드 클래스’ 손흥민이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이하 브라이튼)과의 경기에서 골을 넣고 ‘맨시티전 패배의 아픔’을 달랠 수 있을까.

토트넘은 24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2018-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브라이튼전을 치른다. 앞선 34라운드에서 토트넘은 맨시티에 0-1로 석패해 승점 획득에 실패했다.

현재 토트넘의 상황은 천운이 따르고 있다. 지난 맨시티전에서 승점 사냥에 실패한 토트넘의 순위가 하락할 것이라는 예상이 많았지만 아스날과 맨유도 충격적인 패배를 당하며 토트넘은 TOP 4 자리를 사수할 수 있었다.

이제 토트넘에게 남은 리그 경기는 단 4번. 팀 내 주전 공격수인 해리 케인이 빠졌고, 챔피언스리그 일정도 병행해야 한다는 어려움이 따르지만 토트넘은 여전히 손흥민에게 많은 기대를 걸고 있다.

손흥민은 맨시티와의 챔피언스리그 8강 1, 2차전에서 3골로 토트넘의 사상 첫 4강 진출을 이끌었고, 새로운 홈구장에서 개장 축포를 터뜨리며 소속팀의 리그 5경기 연속 무승도 끊은 바 있다. 팀이 어려울 때 여러 번 영웅으로 등장한 손흥민이 이번 경기에서 득점포를 재가동할 수 있을지 팬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상대 브라이튼도 승리가 절실하다. 리그 17위에 위치한 브라이튼은 강등권인 18위 카디프 시티와의 승점 차이가 3점에 불과하다. 리그 경기가 얼마 안 남았기 때문에 브라이튼에게 승점 확보는 무엇보다 중요하다. 시즌 막판에는 상대적으로 약한 팀이 강팀을 잡는 이변도 종종 속출하기에 토트넘도 방심할 수 없다.

이미지중앙

토트넘과 브라이튼의 프리미어리그 33라운드 경기는 오는 24일 수요일 새벽 3시 35분 스포티비 온(SPOTV ON), 스포티비 나우(SPOTV NOW), 스포티비2(SPOTV2)에서 생중계된다. [사진=SPOTV]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