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PL] 손흥민 5G 연속 골 무산...토트넘, 번리에 1-2 패

  • 기사입력 2019-02-24 00: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손흥민의 연속 골 행진이 4경기에서 마감됐다. [사진=토트넘]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정종훈 기자] 손흥민의 연속 골 행진이 4경기에서 마감됐다.

토트넘은 23일 오후(한국시각) 영국 번리 터프무어에서 펼쳐진 2018/19 프리미어리그(PL) 27라운드에서 번리를 만나 1-2로 패했다.

선제골은 번리가 넣었다. 이어 후반 8분 토트넘이 균형을 맞췄다. 부상에서 복귀한 해리 케인이 동점골을 만든 것. 하지만 종료 7분 전 번리에게 결승골을 내줬다.

손흥민은 이날 케인과 최전방에서 호흡을 맞췄다. 최근 챔피언스리그를 포함해 4경기 연속 골을 넣으며 물오른 득점 감각을 펼치고 있었다. 프리미어리그로 무대를 옮겨 5경기 연속 골에 도전했으나 번리의 단단한 수비벽에 막혔다.

한편 토트넘은 승점 3점을 챙기지 못하면서 1위 맨체스터시티(승점 65점), 2위 리버풀(승점 65점)에 승점 5점이 뒤진 3위에 머무르게 됐다.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