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프로야구] 한화, 삼성 제압하고 8위 탈환

  • 2017-08-11 23:21|양정수 기자
이미지중앙

시즌 4승을 올린 비야누에바.[사진=한화이글스]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양정수 기자] 하위권 싸움이 치열한 가운데 한화가 삼성을 잡고 8위를 탈환했다.

한화 이글스는 11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삼성라이온즈와의 경기에서 8-3으로 승리를 올렸다. 이날 승리로 한화는 시즌 42승 1무 61패로 8위를 차지했다. 반면 삼성은 42승 4무 62패로 9위가 됐다.

한화가 출발이 좋았다. 한화는 1회말 1사 상황에서 정근우와 김태균이 연달아 안타를 때렸다. 이후 윌린 로사리오가 좌전 적시타로 포문을 열었다. 이후 송광민이 내야 안타로 만루 찬스를 잡았다. 양성우가 기회를 살려 희생플라이로 1점을 추가하고, 최진행이 2타점 적시타를 터트리며 4-0으로 앞서나갔다.

한화의 공격은 2회에도 계속됐다. 한화는 2사 상황에서 정근우가 볼넷으로 나가고 김태균이 우측담장을 넘기는 투런포를 쏘아올리며 격찰를 벌렸다. 6-0.

삼서은 4회초 선두타자 김서훈이 팀 첫 안타를 뽑아내고 이후 2사 1, 2루 상황에서 이원석이 적시타로 득점에 성공했다.

이후 양 팀의 한 점차 공방이 이어졌다. 5회말 한화가 1점을 추가 하고, 삼성이 6회초 한 점을 추격했다. 한화는 7회말 또 다시 한 점을 달아났다. 8-2 한화의 리드.

9회초 삼성은 선두타자로 나온 이승엽이 솔로 홈런으로 한 점 만회 했지만, 벌어진 점수차를 좁히기에는 무리였다.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