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4 야구대제전] ‘조태수 완투승’ 배명고, 공주고 꺾고 16강 합류

이미지중앙

3회초 배명고의 박광명이 적시타를 터트리고 있다.

배명고가 조태수의 역투에 힘입어 공주고에 완승을 거뒀다.

배명고가 6일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2014 야구대제전 1차전에서 공주고에 3-1로 승리했다. 배명고 선발 조태수(서울고 코치)는 7이닝 5피안타 1실점 8삼진으로 완투승을 올렸다. 박광명(동국대)이 3타수 1안타 1득점, 이진영(송원대)이 2타수 2안타 1득점으로 타선을 이끌었다.

배명고는 한 번 찾아온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3회초 선두타자 이진영이 볼넷과 희생번트를 통해 2루를 밟았다. 김재현(삼성)이 삼진으로 돌아섰지만 박광명이 우중간을 가르는 1타점 3루타로 선취점을 뽑았고 상대 폭투를 틈타 홈까지 밟았다. 다음 타자 이은학(건국대)도 볼넷과 폭투로 2루에 안착했다. 문상철(kt)은 투수 맞고 좌익수 앞으로 흐르는 안타를 쳐내며 추가점을 만들었다.

마운드에서는 조태수의 역투가 돋보였다. 추운날씨에 불구하고 90구를 던지며 상대타선을 무력화했다. 안타 5개를 허용하긴 했으나 연속타를 맞지 않고 사사구도 내주지 않았다. 실점은 4회말 1사 3루에서 포수가 스트라이크 낫 아웃된 타자를 잡으려 1루 송구하는 사이에 주자가 들어온 것 뿐이었다.

경기 후 조태수는 “모교를 떠난 지 오래되었다가 대제전을 통해서 후배와 선배님과 함께 경기할 수 있는 기회를 맞아 기분 좋았다. 모교 승리에 보탬이 되어서 기쁘다.”는 소감을 밝혔다.

배명고는 오는 8일 오후 2시 마산야구장에서 야탑고와 경기를 치른다. 이 경기는 아이스포츠TV가 생중계하며 포털사이트 네이버와 다음에서도 생중계로 볼 수 있다. [헤럴드스포츠(마산)=차원석 기자]


sport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