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포토뉴스]이민영 ‘초대 챔피언을 향해 쏜다’

  • 기사입력 2014-08-08 17:3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스포츠(경산)=윤영덕 기자] 이민영(22)이 8일 경북 경산의 인터불고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KLPGA투어 제1회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 1라운드 도중 16번홀에서 드라이버 티샷 후 볼의 방향을 지켜보고 있다.

우승상금 1억원이 걸려 있는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은 올해 3승을 달성하며 시즌 상금 7억 원을 돌파한 김효주(19 롯데)를 비롯해 이정은(26 교촌F&B), 허윤경(24 SBI저축은행), 김세영(21 미래에셋), 백규정(19 CJ오쇼핑), 고진영(19 넵스), 김민선(19 CJ오쇼핑) 등 120명의 쟁쟁한 선수들이 출전해 초대 챔피언 자리를 놓고 치열한 샷 대결을 펼친다.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