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北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에 국가안보실장 주재 점검회의 소집
합참은 12일 북한이 동해상으로 미상의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북한의 ICBM 화성-17형 시험발사 장면. 자료사진. [노동신문 홈페이지]

[헤럴드경제=최은지 기자] 북한이 윤석열 대통령 취임 이틀만인 12일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하자 대통령실 김성한 국가안보실장이 점검회의를 소집했다.

대통령실은 이날 출입기자단에 보낸 공지를 통해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관련,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보실 차원의 점검회의를 즉시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우리 군은 12일 오후 6시29분쯤 북한이 평양 순안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3발을 포착했다.

합참은 “우리 군은 감시 및 경계를 강화한 가운데, 한미 간 긴밀하게 공조하면서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