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스터트롯' 영기, 크론병에 '한잔해' 사연까지…"노래는 아는데 사람 모른다"
이미지중앙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개그맨 겸 트로트가수 영기가 힘들었던 시기를 회상하며 속내를 털어놓았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는 '미스터트롯'으로 화제를 모았던 영기가 출연해 과거 힘겨웠던 시기를 직접 언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크론병 투병에 대한 고백과 함께 '한잔해'로 반짝 관심을 받았던 당시를 떠올렸다. 그는 '한잔해'로 관심을 받던 때와 관련해서 "'한잔해'라는 노래를 아는데, 영기라는 사람을 모르는 거죠"라며 씁쓸함을 감추지 못하기도 했다.

또 그는 "제작자분과 저랑 의견이 좀 부딪히더라. 그래서 (제작자와) 이별했다"고 덧붙이면서 지난해 '한잔해' 원곡자 논란에 대해서도 이야기했다.

영기의 삶에 전환점이 된 것은 TV조선 '미스터트롯' 출연이었다. 이후 영기는 스스로도 방송 출연 이후 대중의 관심을 받는 것이 좋다고 밝히는 등 그동안 노래에 밀려있던 자신을 향한 이목에 만족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영기는 지난 1월 '미스터트롯'에서 크론병 투병 사실을 고백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cultur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