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노지훈 아내사랑 통했나…"찌릿했다"

  • 기사입력 2020-02-07 14: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 TV조선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소라 기자] 노지훈이 아내를 향한 진심을 담은 노래로 극찬 속 3라운드에 진출했다.

6일 방송된 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 1대1 데스매치에서 김정수 '당신'을 선곡해 뜨거운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그는 "어릴때 부모님이 일찍 돌아가셔서 가정을 일찍 꾸리고 싶었다. 아이의 부모가 되고 가장이 되고 남편이 돼보니 이 노래가 딱 떠오르더라"라며 선곡 이유를 전했다.

노지훈은 그 진심과 아내를 향한 마음을 오롯이 담아내며 진한 감정선이 담긴 노래를 선사했고 관객들은 큰 박수로 그의 무대에 대한 감동을 표했다.

노사연은 "'당신' 노래는 아빠나 남편으로서 감정 표현을 제대로 해줬기 때문에 그때 우리가 찌릿 했다"고 평했다.

노지훈은 3라운드 진출을 확정시킨 후 7일 자신의 SNS에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노지훈은 “사실 ‘당신’이라는 곡은 제가 늘 하고 싶었던 이야기고, 노래였기에 꼭 들려드리고 싶었다. 그럼에도 무대를 마친 후에 제가 노래를 불렀던 순간은 생각이 나지 않을 만큼 긴장되고 떨렸던 무대였다”라고 전했다.

이어 “아쉬운 점도 있었지만 후련함 또한 컸기 때문에 수찬이 무대를 보는 내내 너무나 좋은 무대라는 생각이 들었고, 수찬이와 함께 한 그 순간 자체가 즐거웠던 것 같다”라며, “무대에 설 수 있도록 큰 관심과 애정을 보내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노지훈은 “앞으로도 진심을 다해 노래하겠다. 다시 한 번 감사하다”라며, “#가족 #지훈홀릭 #미스터트롯 #노지훈 #당신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였다.


culture@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