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가족 뮤지컬 ‘어른동생’, 중국 연길서 첫 해외공연 마무리
이미지중앙

사진=으랏차차스토리 제공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정선 기자] 가족 뮤지컬 ‘어른동생’이 중국 연길에서 진행한 첫 해외공연을 성황리에 마무리 지었다.

지난 12월 21, 22일 ‘어른동생’은 약 230석 규모의 중국 연길의 한 중극장에서 총 400여 명의 관객들을 맞이하며 소극장 공연의 해외진출에 청신호를 밝혔다.

첫 해외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친 ‘어른동생’ 공연 팀은 앞으로도 계속해서 해외공연에 힘쓰겠다는 입장이다. 특히 2020년에는 더 중국의 더 큰 극장에서 공연을 개최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극단 으랏차차스토리 관계자는 “공연에 보여주신 관객분들의 성화와 더불어 공연이 끝난 뒤 전 스탭진이 백두산을 등반하며 에너지를 재충전하는 시간을 가졌다”며 “2020년에는 해외 관객들을 더욱 많이 찾을 수 있도록 공연 내외부적으로 다양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cultur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