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뮤지컬 ‘빅 피쉬’ 남경주, 관객들 만난다…토크 콘서트 개최

  • 기사입력 2019-12-31 10:1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CJ ENM 제공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정선 기자] 뮤지컬 ‘빅 피쉬’가 토크 콘서트로 관객들을 만난다.

2020년 1월 3일 오후 스타필드 코엑스몰 별마당 도서관에서 뮤지컬 ‘빅 피쉬’ 토크 콘서트가 개최된다.

오프닝을 여는 넘버인 ‘네 이야기의 주인공이 돼 봐!’에서 착안한 주제로 20여 년간 소설부터 영화, 뮤지컬까지 다양한 콘텐츠로 재탄생 되어온 ‘빅 피쉬’의 매력과 비하인드를 나눌 예정이다.

이날 토크 콘서트에는 작품에서 에드워드 역을 맡은 배우 남경주와 주성철 영화평론가가 함께 한다. 이들은 1988년 출간된 다니엘 월러스의 원작 소설과 2003년 제작된 팀 버튼 감독의 동명의 영화, 그리고 2019년 한국에서 초연되고 있는 뮤지컬까지 ‘빅 피쉬’의 이야기가 지닌 힘과 일상 속에서 웃음과 판타지가 필요한 이유에 대해 다양하고 심도 깊은 대화로 관객들을 만난다.

‘빅 피쉬’는 허풍쟁이 아버지 에드워드와 그런 아버지의 진실을 찾고자 하는 아들 윌을 통해 가족 간의 사랑과 인생의 진리를 찾아가는 과정을 환상적이고 감동적인 판타지 뮤지컬이다.

에드워드 역으로 남경주·박호산·손준호가, 에드워드의 아내 산드라 역에 구원영·김지우, 아들 윌 역으로 이창용·김성철이, 윌의 약혼자 조세핀 역으로 김환희가 출연한다.

‘빅 피쉬’는 2020년 2월 9일까지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공연된다.

culture@heraldcorp.com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순번 기사텍스트 기사이미지
1딕펑스, 4월 신곡 발표 결정…뮤직비디오 촬영..딕펑스, 4월 신곡 발표 결정…뮤직비디오 촬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