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정다은 VS 몬스타엑스'에 한서희도 끼어드나…셔누, 기혼녀와 사적만남?

  • 기사입력 2019-10-31 18:2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한서희 SNS 캡처)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소라 기자] '얼짱시대' 출신 정다은이 아이돌 그룹 몬스타엑스 멤버 원호와 진실공방을 벌이고 있다. 이 가운데 그녀의 교제 상대로 알려진 한서희도 해당 그룹 멤버에 대한 의혹을 제기했다.

31일 인플루언서 한서희는 자신의 소셜 네트워크 계정에 정다은과 익명의 남성이 주고 받은 메시지를 캡쳐한 사진 두 장을 올렸다. 사진 속 대화에는 몬스타엑스 멤버 셔누가 기혼녀와 사적으로 만남을 가졌다는 남성의 주장이 담겨있었다. 해당 남성은 셔누 측 변호사로 추정되는 인물로부터 받은 답변도 공개했다.

이러한 한서희의 행동에 다수 대중은 그녀가 교제 상대인 정다은을 위해 나선 것 아니냐는 의견을 내놓고 있다. 현재 몬스타엑스 원호와 정다은이 진실공방을 벌이고 있는만큼 또다른 멤버인 셔누에 대한 의혹을 제기해 유리한 위치를 점하려는 것 아니냐는 주장이다.

한편 몬스타엑스 소속사와 셔누 측은 해당 의혹에 대해 어떠한 입장도 내놓지 않은 상태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