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신지훈, 여덟 번째 자작곡 ‘나의 시점’ 발표…록 장르 통해 색다른 도전

  • 기사입력 2019-06-25 22: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더하기미디어 제공.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영욱 기자] ‘피겨소녀’에서 싱어송라이터로 변신한 신지훈이 여덟 번째 자작곡으로 주목 받고 있다.

지난 22일 음원 발표한 신곡 ‘나의 시점’은 신지훈이 처음으로 도전하는 록 장르의 곡으로 색다른 음악적 스펙트럼을 보여준다.

신지훈은 2012년 중학교 2학년 재학 중 SBS 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2’에 참가했다. 당시 피겨 선수 활동 사실이 전해져 시청자 관심을 모은 바 있다. 특히 그는 고음 영역을 자유로이 오가는 가창력으로 강한 인상을 남겼다. 2016년 첫 자작곡 ‘정글짐’을 발표하며 싱어송라이터로 변신한 후 최신곡 ‘나의 시점’에 이르는 동안 음악적으로 성숙해가는 면모를 보여주며 호평 받고 있다.

신지훈은 “한곡 한곡 열심히 담아내다 보니 벌써 여덟 번째 자작곡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가사만 보면 그냥 보면 특별할 것 없는 이야기인데 그 안의 어둡고 드러나지 않은 나의 마음을 표현했다”며 신곡 발표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한편 첫 미니앨범 ‘청춘’의 보너스 트랙으로 발표된 신곡 ‘나의 시점’은 조만간 발매될 카세트테이프에도 수록될 예정이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