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YG 측 "한서희, 자사 연습생 출신? 전혀 아냐"(공식)

  • 기사입력 2019-06-17 10: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한서희 SNS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이채윤 기자] YG엔터테인먼트가 한서희에 대해 자사 연습생 출신이 아니라고 밝혔다.

17일 YG엔터테인먼트는 “현재 제보자로 알려지고 있는 A 씨는 YG 연습생 출신이 전혀 아니다. 몇몇 언론에 정정을 요청했으나, 잘못된 정보로 보도가 지속되고 있어, 보도자료를 통해 다시 한 번 정확한 사실 관계를 밝힌다”고 전했다. YG엔터테인먼트가 언급한 A 씨는 한서희다.

최근 한 매체는 2016년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의 메신저 대화 내용을 공개하며 마약 구매 및 투약 의혹을 보도했다. 이에 비아이는 마약 혐의에 대해 부인하며 탈퇴를 선언했다. 이후 비와이와 대화를 나눈 상대방이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로 밝혀졌다.

앞서 한서희는 그룹 빅뱅의 멤버 탑과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 등으로 지난 2017년, 징역 3년 집행유예 4년, 보호관찰 120시간 등을 선고받은 바 있다.

이하 YG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YG엔터테인먼트입니다.

현재 제보자로 알려지고 있는 A씨는 YG 연습생 출신이 전혀 아닙니다.

몇몇 언론에 정정을 요청했으나, 잘못된 정보로 보도가 지속되고 있어, 보도자료를 통해 다시 한 번 정확한 사실 관계를 밝힙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