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토닥토닥' 뉴키드, 반대 속 아이돌 꿈 키우는 사연자 위로 “힘들고 외로울 것 같아”

  • 기사입력 2019-06-14 17:1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위어스 토닥토닥 캡처)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곽민구 기자] 보이그룹 뉴키드가 아이돌을 꿈꾸는 사연자에게 진심이 담긴 응원을 건넸다.

뉴키드의 멤버 윤민과 우철은 14일 유튜브 위어스 채널을 통해 업로드된 영상 콘텐츠 ‘토닥토닥’에 참여, 아이돌을 꿈꾸지만 주변 반대에 힘들어하는 사연자에게 공감과 응원을 보냈다. ‘토닥토닥’은 일반인의 사연에 스타들이 직접 응원과 위로를 전하는 콘텐츠다.

이번 사연자는 아이돌이 꿈이지만 주변의 반대에 부딪쳐 힘겨워하고 있다고 토로했다. 이에 윤민은 “사연이 정말 공감된다. 나와 우철도 아직 고등학생이다. 우리가 연습생 때 겪던 상황이어서 더 사연이 공감되는 것 같다. 지금 너무 힘들고 외로우실 것 같아서 저희 뉴키드가 먼저 응원을 해드리고 싶다”고 깊이 공감하는 모습을 보였다.

우철은 팀 멤버 중 비슷한 상황을 경험한 멤버의 이야기를 언급하기도 했다. 그는 “멤버 중에 비슷한 경험을 한 멤버가 있다. 혼자서 많이 속상해하기도 하고 연습실에서 울기도 했다"면서 동료가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결국 극복해 데뷔하게 된 일화를 설명했다.

특히 윤민은 사연자에게 “하고 싶다는 의지가 제일 중요한 것 같다”며 “꿈을 포기하지 말고 끝까지 도전하셨으면 좋겠다. 뉴키드가 응원하겠다. 꼭 음악방송에서 만났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뉴키드는 1년 5개월여간 프리 데뷔 기간을 거친 후 지난 4월25일 첫 데뷔앨범 ‘NEWKIDD' 발매하고 가요계에 데뷔했다. 최근 카자흐스탄에 초대돼 공연을 펼치며 새로운 한류 그룹으로 주목받고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