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몰카 혐의' 정준영, 21일 구속 여부 결정 예정…영장실질심사 진행

  • 기사입력 2019-03-20 10: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정준영(사진=이현지 기자)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추승현 기자] 몰카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정준영의 구속 여부가 21일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법원에 따르면 성폭력 범죄 처벌 특례법상 카메라 이용 등 촬영 혐의 등을 받고 있는 정준영의 영장실질심사가 오는 21일 오전 10시 30분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임민성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다.

정준영은 2015년 전 빅뱅 멤버 승리와 유리홀딩스 대표 유모 씨 등 지인들과 함께 있는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이하 단톡방)에서 불법 촬영한 성관계 영상을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에 경찰은 앞서 두 차례 정준영을 소환해 조사를 마쳤고, 정준영은 모든 혐의를 인정했다. 이에 경찰은 ‘황금폰’을 포함한 정준영 명의의 휴대폰 3대를 확보했고, 마약 검사도 진행했다.

아울러 정준영은 단톡방 대화에서 언급된 ‘경찰 총장’인 윤 모 총경과도 유착 관계에 있는지 의혹을 받고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