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나혜미, 결혼 前 대표작은…그 후엔?

  • 기사입력 2018-08-08 15:3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니혜미(사진= 코스모폴리탄 제공)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이은영 기자] 나혜미가 주말 드라마에 캐스팅됐다. 그녀의 필모그래피 중에서 가장 화려하게 장식되지 않을까.

KBS2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 측은 나혜미가 유이가 맡은 여주인공 김도란의 동생인 김미란으로 캐스팅 됐다고 8일 밝혔다.

나혜미는 지난해 7월 신화 에릭과 결혼한 이후 안방극장엔 처음 복귀 하는 셈이다. 지난 6월 드라마 ‘미스미스터한’에 주연으로 출연하긴 했으나 이는 웹드라마렸기 때문에 브라운관에는 5년 만이다.

2001년 영화 ‘수취인불명’으로 데뷔한 나혜미는 2006년 방송된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으로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렸으나 그 이후로 이렇다 할 대표작을 남기지 못했다. 가장 최근 드라마는 2013년 방송된 KBS ‘사랑은 노래를 타고’였을 뿐이다.

오히려 결혼 후 활동이 눈에 띈다. 오히려 결혼 이후 올해 개봉한 ‘치즈이더트랩’에도 출연한 바 있고 개봉 예정인 영화 ‘멘소레! 식당 하나’ 주연도 맡았다.

지난 ‘미스미스터한’ 제작발표회에서 나혜미는 연기에 대한 고민과 열망을 드러냈다. 그는 “웹드라마라서 선택한 게 아니다. 요즘 연기가 하고 싶었는데 감사하게 기회를 주셔서 참여하게 됐다. 해보지 못했던 캐릭터라 재미있을 것 같다”고 말하기도 했다.

나혜미에겐 KBS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은 연기자로 눈도장을 찍을 수 있는 그야말로 기회다. 시청률인 안정되게 보장되는 시간대로 연기만 잘한다면 전 연령층의 인지도도 높일 수 있다. 나혜미의 행보에 관심이 모아진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