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김과장' 동하, ‘추리의 여왕2’ 깜짝 출연...왜?

  • 기사입력 2018-03-14 14:1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KBS2 김과장)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강소영 기자] 드라마 '김과장'으로 유명세를 탄 배우 동하가 ‘추리의 여왕 시즌2’ 지원사격에 나선다.

동하는 KBS2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이하 ‘추리의 여왕2’)에서 공무원 시험을 준비 중인 공시생 박기범 역으로 14일 특별 출연한다.

박기범은 지난 4회 방송에서 명예경찰을 그만 둔 유설옥(최강희)이 노량동으로 들어가 본격적인 시험 준비를 시작하면서 만나게 되는 인물이다. 노량동에 상주하는 공시생이지만 공부에는 큰 관심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 박기범은 노량동에서 새롭게 발생하는 사건 때문에 형사 하완승(권상우), 추리퀸 유설옥과 얽히고설키게 된다. 이에 그가 어떤 역할을 하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추리의 여왕2’ 제작진은 “동하의 이번 출연은 최윤석 감독님과의 ‘김과장’ 인연으로 성사됐다. 드라마의 활력소 담당을 톡톡히 하게 될 것이니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동하는 철부지 재벌2세로 눈도장을 찍은 드라마 ‘김과장’을 비롯해 ‘이판사판’, ‘수상한 파트너’ 등에 출연했다.

‘추리의 여왕2’ 5회는 14일 오후 10시 방송한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