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최순실 20년 징역 선고, 여론 분개한 이유 ‘그럴 만도’

  • 기사입력 2018-02-13 21:1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최순실 판결에 따른 여론 '냉탕'
-최순실, 형량 더 무거워야 '여론 들썩'

이미지중앙

최순실 (사진=연합뉴스TV 캡처)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은수 기자] 비선실세 최순실 씨에 대한 1심 재판부 판결이 징역 20년 벌금 180억 원으로 결론 났다. 항소를 하지 않는 다면 최순실 씨는 만 85세 까지 수감생활을 하게 된다.

판결 직후 소식을 접한 최석 정의당 대변인은 '비선실세' 최순실 씨가 1심에서 징역 20년을 선고받은데 대해 "권력자였던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죗값은 그보다 더 무거워야 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네티즌들의 반응 또한 차가웠다. "leeb**** 넘 짧은 거 아님? 35년 해서 깔끔하게 100살 채우고 나오자" " hsh4**** 나와서 또 오래 살겠네" " vase**** 2심에서 사형집행으로 올려야지. 무슨 소리를 하는 거냐?" " tyu6**** 구속기간은 그렇다 쳐도 벌금이 엄청나게 줄었네?" "alsw**** 해먹은게 얼만데 180억이냐 1800억도 모자란데" "pjt5**** 종신이 아니고 20년이다 200년 맞아야 종신이지" 등 대체적으로 징역 20년 벌금 180억 원의 선고가 충분하지 않다는 반응이다.

또 "yoon**** 2심 가면 형 줄 텐데 의미 있나?? 1심에서 사형제도 부활을 원했는데 아쉽네" "wpwn**** 1심 인거 감안하면 항소하면서 앞으로 더 깎일 텐데 뭔소리냐" "swwo**** 돈 있는 사람에겐 집유...... 끈 떨어진 권력자에겐 20년..... 어차피 항소해서 2심 가면 또 바뀌겠지...." 등의 앞으로 있을 2심에 대해 회의적인 의견들도 보였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