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박지성 모친상…"세월호 희생자 앞에 고개숙였던 고귀한 어머니"

  • 기사입력 2018-01-12 15: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CNN 방송화면 캡처)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은수 기자] 박지성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가 모친상을 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오늘(12일)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 씨가 이날 새벽 영국 런던에서 교통사고로 숨진 것으로 파악된다. 장명자 씨는 사고 직후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사망했다는 전언이다.

관련해 박지성이 과거 은퇴 기자회견에서 어머니와 함께 자리했던 사실이 새삼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당시 박지성의 모친 장명자 씨는 가슴에 노란 리본을 달고 세월호 희생자에 대한 묵념을 진행한 바 있다.

박지성의 모친상에 대해 팬들 사이에서는 추모 여론이 줄을 잇는 모양새다. 네티즌들은 "(스**)한국도 아니고 영국에서.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한참 효도받고 지내실 나이에 박지성 슬픔이 크겠네요" "(적폐***)아들 잘 키워 좋은 날만 남았는데 어찌 그리" "(do***)대한민국 최고의 아들로 키우시고 이제 좀 편하게 지내실만 하실텐데"라는 등의 추모 메시지를 남겼다.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