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남상미 남편과 남다른 계획? 독보적 볼륨감 스타서 현모양처 되기까지

  • 2017-11-15 09:27|김수정 기자
남상미 남편 최초공개, 샘킴 닮은 외모 눈길
남상미 남편 만나기 전부터 계획이…

이미지중앙

(사진=MBC방송화면, 온라인 커뮤니티)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수정 기자] 남상미와 남상미 남편이 화제다.

남상미 남편은 14일 tvN '집밥 백선생3'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남상미는 안정적으로 배우생활을 하던 지난 2015년 1월 남편과 결혼했다. 개인사업을 하는 남편과는 지인의 소개로 알게 된 것으로 알려진다.

남상미는 SBS '한밤의 TV연예'에서 자녀계획을 언급한 바 있다. 당시 남상미는 "둘은 적은 것 같고 네 명 정도 낳고 싶다"고 당찬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이날 등장한 남상미 남편의 모습에 시청자들은 "lull**** 강형욱+문세윤=???" "turb****냉장고를 부탁해 출연하는 샘킴 셰프 닮았음 ㅎ" "cool**** 남상미씨가 어린시절 인기가 하늘을 찌를때도 겸손하시고 날림 이미지가 아니라 고급지시더니 남자 보는눈도 진국이시네요. 진중하고 선해보이는 진국남에 아내에게 여러 선택지를 주며 선택할수 있게 해주는 배려심과 크게 싸운 일이 고작 화초 더사냐 못사냐였는데 그마저도 아내의 의견을 들어주는 남자. 정말 결혼 잘하신듯해요" "lex5**** 사진상 정면 모습은 샘킴셰프 살짝 닮았네 ㅎㅎ 인상이 서글서글해 보인다"라는 등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남상미는 한양대 앞 패스트푸드점 미모의 아르바이트생으로 인기를 떨쳤고, 이후 연예계에 데뷔해 미모와 연기력을 갖춘 배우로 성장했다. 데뷔 초에는 단아한 이미지보다는 넘치는 볼륨감으로 눈길을 끌기도 했던 스타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