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배현진 고개 숙이게 한건 최일구 뿐? 뉴스 진행 중 방송사고 보니..

  • 2017-11-14 15:01|최민호 기자
이미지중앙

최일구, 배현진(사진=MBC 방송화면)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최민호 기자] MBC 배현진 아나운서가 화제인 가운데 그의 지난 방송사고가 눈길을 끈다.

배현진 아나운서는 지난 2010년 최일구 아나운서와 함께 MBC ‘뉴스데스크’를 진행하던 도중 웃음을 참지 못하고 끝내 고개를 떨궈 방송사고를 낸 바 있다.

당시 최일구 앵커는 클로징 멘트 도중 영구 말투로 “제가 내일은 영구의 심형래 감독을 만납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멘트를 받은 배현진 아나운서는 “저도 기대됩니다”라고 말함과 동시에 끝내 웃음을 참지 못하고 고개를 숙였다.

앞전에도 최일구 앵커는 말레이곰 탈출 소식을 전하면서 “말레이곰 도망가지 말레이”라고 말해 생방송 도중 배현진 아나운서가 웃음을 터트린 바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