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모니카 벨루치, 한손으로 가리기 버거운 엄청난 불륨감

  • 2017-09-28 11:20|최민호 기자
이미지중앙

사진=모니카 벨루치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최민호 기자] 이탈리아 출신 영화배우 모니카 벨루치가 화제인 가운데 그의 아름다웠던 전성기 시절이 눈길을 끈다.

모니카 벨루치는 지난 2015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본인의 모습이 담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모니카 벨루치는 상반신을 노출한 채 손으로 간신히 가슴을 가리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런 가운데 청순하면서도 섹시한 매력을 동시에 과시해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모니카 벨루치는 지난 1988년 잡지 '밀란' 모델로 데뷔한 후 영화 ‘온 더 밀키’ ‘로드 빌 마리’ ‘007 스펙터’ 등 꾸준한 연기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