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설현의 두 얼굴 …이 '굴욕' 실화냐

  • 기사입력 2017-09-09 10: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설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수정 기자] 설현에게도 잊을 수 없는 굴욕이 있다?

설현이 tvN ‘삼시세끼’에 출격하며 화제다. 이 가운데 설현의 믿을 수 없는 ‘얼굴’ 굴욕이 새삼 화제가 되고 있다.

설현은 KBS2 ‘해피투게더3’에 출연했을 당시 시상식장에서 얻은 투톤 굴욕에 대해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설현은 투톤 굴욕에 대해 “내가 콤플렉스로 생각하는 게 까만 피부다. 그걸 감추려다 보니 그렇게 됐다”고 해명했다.

이어 ‘정글의 법칙’도 언급했다. 설현은 “’정글의 법칙’도 가기 전부터 걱정을 정말 많이 했다. 한 번 공개했다 안 좋았던 기억이 있기 때문에 그게 사라지고 있는데 다시 해야 해서..”라고 민낯 공개에 대한 속내를 밝힌 바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