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네티즌의 눈] 박성훈과 열애, 류현경과 연극서 인연…"그래서 박정민과 될 수 없었군"

  • 2017-03-21 14:56|김은수 기자
이미지중앙

배우 박성훈(왼쪽)과 류현경. (사진=BH엔터테인먼트, 프레인TPC)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은수 기자] 배우 류현경과 박성훈이 열애설을 공식 인정하며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21일 류현경과 박성훈 양 소속사 측은 보도자료를 내고 열애를 인정했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해 연극 '올모스트메인'에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고 연인으로 발전하게 됐다.

네티즌들은 "jise**** 박정민이랑 절대 될 수 없는 사이라는게 이거였군요" "esst**** 류현경 완전좋은데" "soeh**** 현경 언니 박정민 배우와 연인 사이 될 수 없을거라는 게...두 분 예쁜 사랑하세요~" "jbr2**** 누군가 했는데 차비서였네" "pand**** 류현경 쩨쩨한 로맨스에서 처음 보고 팬 됐음" "jood**** 아름다운 사랑 하시구 서로 서로 이해해주며 예쁜 사랑하세요^^" "hard**** 박정민하고 자꾸 이야기 나올때 불편했겠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류현경은 1996년 SBS 드라마 '곰탕'으로 데뷔해 영화와 드라마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 중이며 박성훈은 드라마 '질투의 화신'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