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해피투게더3’ 한수연, 박보검과 상상연애 했다? “바다의 왕자 보검이..황홀”

  • 기사입력 2016-11-04 10:5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방송캡처)

[헤럴드경제 문화팀] '해피투게더3' 한수연이 '박보검 앓이'를 고백했다.

지난 3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는 '구르미 만든 스타' 특집으로 꾸며져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의 배우 이준혁, 한수연, 안세하, 진영, 곽동연이 출연했다.

이날 한수연은 '구르미 그린 달빛' 포상휴가에서 있었던 일화를 털어놓았다. 그는 "박보검이 되게 타이트한 옷을 입었다"며 "피지컬적으로 훌륭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수영을 되게 잘하더라. 스노클링을 하고 있는데 바다 한가운데서 보검이가 구명조끼를 벗더라. 다이빙하며 입수하길래 나도 따라 들어갔다"며 "따라 들어갔는데 물속에서 유유히 헤엄치는 보검이를 봤다. 바다의 왕자 같았다. 물 속에서 둘 만 있는 것 같았고 정말 황홀한 경험이었다"고 말했다.

이에 MC 전현무는 "혹시 박보검 씨랑 상상 연애하신 것 아니냐"라고 물었고 한수연은 "나이차이도 많이 나고 정말 귀여운 동생같은 존재"라며 수습에 나섰고 곽동연은 "저도 함께 물속에 있었다. 그냥 다 같이 놀고 있었다. (박보검이) 바다의 왕자같긴 했는데 물이 좀 탁했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