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김가연 임요환 부부 집 놀라워…“모두가 둘째 딸 하령이 위해”

  • 기사입력 2016-10-20 14: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방송캡처

[헤럴드경제 문화팀] 김가연 임요환 부부의 집에 눈길을 모으고 있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2 파일럿프로그램 ‘구석구석 숨은 돈 찾기’에는 김가연 임요환 부부가 출연해 첫 회를 장식했다.

이날 공개된 집의 포인트는 이들 사이에서 태어난 둘째 딸 하령이를 위한 공간이었다. 집안 구석구석 인테리어와 여러 물건들이 하령을 위한 것으로 가득했다.

김가연 임요환 부부는 자신들이 쓰던 안방을 아이에게 내줬다. 특히 연예인이기에 가득했던 드레스룸을 아이를 위한 아기용품 방으로 바꿔 시선을 사로 잡았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