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나르샤, 결혼식 모른 채 하면 한 방 ‘퍽!!!’

  • 기사입력 2016-09-29 10:3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나르샤SNS

[헤럴드경제 문화팀] ‘걸크러시’ 대명사 ‘브아걸’ 멤버 나르샤가 결혼을 앞두고 자신의 SNS에 시선을 사로 잡는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최근 나르샤는 SNS에 멋들어진 정장 차림과 달리 손에는 권투 글러브를 낀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과 함께 그는 “피가되고 살이되는 여러분들의 찰진 한마디한마디와 값진 관심들이 나르샤를 살립니다”란 글을 남겼다.

한편 나르샤는 다음 달 동갑내기 예비 신랑과 함께 가족과 지인들도 참여하지 않는 스몰웨딩을 갖는다. 장소는 지상 낙원으로 불리는 세이셸 군도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