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내 귀에 캔디' 안재홍, 남자 목소리 듣고 허탈 웃음

  • 기사입력 2016-09-23 16: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tvN 방송 화면 캡처)

[헤럴드경제 문화팀] 배우 안재홍이 남자 캔디와 연결된 뒤 허탈한 옷음만 지었다.

지난 22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내 귀에 캔디'에서는 출연자들 모두 이성으로부터 전화를 받아 묘한 설렘을 자아냈다.

안재홍 역시 같은 설렘을 기대했지만 수화기 너머로 들려온 목소리는 이성이 아닌 동성이었다. 방송 최초로 '남남' 캔디 매칭이 이뤄진 것이었다.

자신을 한스라고 소개한 남자 캔디는 안재홍에게 "당했네요"라고 말했다. 한스는 "너무 실망한 티가 역력한 것 아니냐. 서로 망쳤으니 빨리 끝내자"고 재촉했다.

안재홍 역시 "이거 어떻게 하면 배터리르 빨리 닳게 할 수 있느냐"고 되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