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김세연 아나운서 “4년 만에 연고전 참석 인증”…연고전-고연전 무슨 차이?

  • 기사입력 2016-09-23 15:4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김세연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 문화팀] 김세연 SBS 스포츠 아나운서가 연고전 참석 인증샷을 공개했다.

23일 김세연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4년 만에 찾은 연고전. 아카라카 수건 야심차게 들고 갔는데 친구가 요즘 애들 수건은 스포츠용으로 제작된 다른 거라고. 늙은이 티 난다고. 근데 진짜 나만 빼고 다 그 수건. 현재 스코어 3:2 이대로 이깁시다. 연대 파이팅 2016 정기 #연고전 #연세대학교 vs #고려대학교”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세연 아나운서는 ‘아카라카’라고 적힌 파란색 수건을 들고 들뜬 모습을 보이고 있다. 환하게 웃으면서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왜 연고전이냐? 고연전이라고 해라” “김세연 아나운서 경기장에서도 미모가 빛난다. 이런 응원단 있으면 힘 날 듯”이라며 흥미로워 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